Communication Signal Design Lab.

한국어

연구실 소식

시험이란 (다시한번 내 생각을 정리합니다.)

2003.04.26 00:46

송홍엽 조회 수:5707 추천:365

머피의법칙이 아니라고 하여도 꼭 공부한 부분을 제외하고 출제되는게 보통의 현상입니다.
이는 준비할때 가려서 하기 때문입니다. 내가 재미있어하는 부분, 내가 흥미로운 부분, 잘 이해되는 부분만 준비하기 때문입니다.
그렇지 않은 나머지 부분까지도 반드시 해결하고 넘어가야합니다. 여러분에게 주어진 시대적(?) 사명입니다.

난, 적어도 시험범위에 있는 내가 수업시간에 다룬 내용에 대해서는 깡그리 준비하기를 바랍니다. 이는 어디까지나 "적어도" 입니다. 정상적이라면, 이부분에 대한 참고문헌의 연습문제와 설명내용, 또 다른 추가적인 예제들, 기본적인 문제를 마구 섞어서 어렵게출제한 문제들까지 완벽하게 공부하고 준비하진 못하더라도 말입니다.

예전에 내가 대학원엘 다니던 시절, 누구나 열병처럼 치러야하는 시험이 있었습니다. 11과목이고, 과목당 30분씩 담당교수와 구두면접으로 행해집니다. 기간은 2일 내지 3일입니다. 한학기에 한번씩 시험이 있고, 학생은 두번까지 응시할 자격이 있습니다. 평균 2/3정도의 학생이 두번까지 실패하여 학교를 옮겨가야하는 실정입니다. 대학원 입학이 300명이면 100명정도만 졸업을 하는것입니다.

내가 졸업말년에 입학한 후배들은 이 시험이 몹시 운에 달렸다고 설명하기도 하며 첫번 시험에 실패한 사람들을 위로하지만, 난 그렇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준비가 모자랐기 때문입니다. 준비가 완벽했다면 운이 따르는 것입니다. 아니, 정확하게 이야기하여, 준비가 완벽한 자에게는 언제나 운이 따르지만, 완벽하지 못한사람에게는 따를수도 따르지 않을수도 있지요. 과목당 책 서너권을 공부하고 그중에서 어느문제가 출제될지 모르는 상황입니다.... 대개 문제수는 한두개... (30분 이내에 이야기를 마치려면 이보다 많을수가 없지요)

담당교수는 결국 이 한두문제에 대한 응시자의 풀이방법과 접근방식을 보면서 이 과목에 대한 이해를 위하여 얼마나 많은 시간을 투자했는지 추측하게됩니다... 적당히 준비하고 운을 바라기는 힘든 상황입니다. 모든 준비를 완벽히 하고나면, 출제되는 어떤 문제라도 운이 좋았다고 설명할수 있게 됩니다.

길다란 인생을 놓고 볼때도 마찬가지입니다. 나의 준비가 완벽할때만 기회는 찾아오는 것입니다. 행운이 있어야 기회가 오는게 아니고, 나의 준비가 완벽할때만 행운의 기회가 온다는 뜻입니다... 성공한 자의 "운이 좋았다"는 말은 (인터뷰는) 결코 겸손의 말이 아닙니다. 그만큼 완벽한 준비가 있었다는 말입니다.... 왜 이를 보지 못하는지 모르겠습니다.

본 과목의 시험준비에서부터 이점을 여러분에게 말하고싶었습니다... 지나친 도약일까요 ?
* administrator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7-03-06 13:4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 로그인시 주의점 admin 2016.02.17 8626
공지 2007년 지도교수 Dr. Golomb의 75회 생신기념 학회 참가기입니다. - 저 아래에서 퍼왔고 일부 수정했습니다.^^ 송홍엽 2014.01.20 48856
공지 국내외 학회 참가 후기 작성에 관한 조언 (모든 연구실 멤버는 국제학회 참가 후 여기 후기를 올리세요^^) 송홍엽 2008.07.24 30456
103 2006년 겨울 MT 후기 (공식) [1] 김준성 2006.01.27 5667
102 2006 1월 연구실 겨울엠티 [1] 진석용 2006.01.27 5253
101 내 개인 홈피를 update했는데 함 와서 볼래요? [1] 송홍엽 2006.01.28 5515
100 연구실 MT 사진 [2] 김대선 2006.02.01 5649
99 안녕하세요, 졸업생 안동규입니다. [5] 안동규 2006.02.08 6400
98 windows XP CD와 windows XP with SP2의 차이 [1] 김영준 2006.02.18 5658
97 음악방송 송홍엽 2006.02.23 4370
96 (방장 알림말)대학원 유의사항 2006.3.16 진석용 2006.03.16 4681
95 2006년 CITL 졸업생 세미나 1탄 [2] 진석용 2006.03.22 5721
94 안녕하세요~ [2] 조기천 2006.04.08 5265
93 2006년 CITL 졸업생 세미나 2탄 진석용 2006.04.18 3830
92 4월 30일 (일요일) 정전 진석용 2006.04.19 4660
91 정연식교수 소식 송홍엽 2006.05.08 110599
90 안녕하세요~ [2] 조기천 2006.05.15 5648
89 연구실 모임 후기(homecoming) 송홍엽 2006.05.16 4680
88 Re..연구실 모임 후기(homecoming) 진석용 2006.05.16 4747
87 JCCI 2006 해운대비치 - 김영준과. [1] 송홍엽 2006.05.19 6022
86 NetSec-KR 2006 후기 [1] 김주영백종민 2006.05.20 25288
85 vtc2006spring 참가기 김준성 2006.05.23 3786
84 5월15일 모임 사진 송홍엽 2006.05.23 4563